알림
알림
알림메세지

검색 > 온이퍼브총 514종 (522권)이 검색되었습니다.

  • 복수귀
    eBOOK [문학]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김내성의 창작 추리 탐정소설!!해방 전후에 발표되었던 작품으로 1940년 잡지 등이 기고한 것이다. 이외에 일련의 여러 작품으로는 ‘무마(霧魔), 제일석간(第一夕刊), 광상시인(狂相詩人), 가상범인(假相犯人) 등도 독자들에게 이목을 끄는 걸작이다.
    • qr코드
  • 낙랑다방기
    eBOOK [에세이/산문]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대체 요새의 다방이라는 것이 커피의 미각에는 섬세한 주의를 베풀면서도 홍차는 아주 등한시 해버린다. 홍차에 진의(眞意)라는 것은 립톤의 새 통을 사다가 집에서 우려내는 근근(僅僅) 수3일 ...
    • qr코드
  • 헤겔주의 비판
    eBOOK [사회]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18세기에 있어서 저 큼지막한 부르주아혁명이 프랑스에서만 완성된 것을 생각할 때, 우리는 그 혁명의 선구인 계몽사상을 잊어버리지 못할 것이다. 계몽적 사조가 유물론적인 것은 필연적 경향...
    • qr코드
  • 백가성(원문과 한글로 읽는)
    eBOOK [인문]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중국 어린이 필독 계몽서!!중국은 속칭 ‘백가성(百家姓)’이라 할 만큼 성씨가 많다. 하지만 실제로는 ‘만가성’이다. 중국에는 성씨가 많을 뿐만 아니라 별의별 성씨도 다 있는데, 기나긴 형...
    • qr코드
  • 조선소설사
    eBOOK [인문]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신소설은 이인직(李人稙)의 『귀의성(鬼─聲)』, 『치악산(雉岳山)』 등이 청신한 소설의 처음이다. 이것이 한 25년 전 쯤 된다. 나도 그때의 소설을 쓴 사람인데, 그 당시의 문학사조는 대체로...
    • qr코드
  • 송경에 남은 고적
    eBOOK [사회]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송경(松京)(개성)에 남은 고적’골짜기를 옆에 끼고 낭떠러지를 넘어서니 동대문교라는 것이 공설운동장쪽에 보인다. 동대문이라면 내 동대문을 이르는 것으로 그렇다면 형무소 저편에 있어야...
    • qr코드
  • 탐정소설론
    eBOOK [인문]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정통적 탐정소설을 일본에서는 소위 본격적 탐정소설이라고 부릅니다.이것은 위에서도 말한 대로 주로 중편이나 장편의 형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그가 갖는 요소가 필연적으로 단편 형식을 취하지 못하기 때문입니다.정통적 탐정소설에는 세 가지 요소가 있습니다.<중략>
    • qr코드
  • 봄의 시가(詩歌)
    eBOOK [문학]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사람의 마음이란 감정의 거울이다. 그것은 고정적이 아니다. 그곳에 따라 때에 따라 그것은 언제든지 변한다. 그래서 같은 사물이라도 그것에 대한 생각이 각각 변하지 않을 수가 없으니, 같은 시인이 같은 봄에 같은 사물을 노래한 것에도 또 다른 일면이 뚜렷하게 보이는 것이다.<본문 중에서>
    • qr코드
  • 민주주의와 인민
    eBOOK [사회]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철학적 측면에서 바라본다면 전체주의는 신비주의를 토대로 한 일종의 유기체설이라고 이렇게 대범하게 규정할 수가 있다.전체와 부분과의 관계에 대하여 전체주의는 다음과 같이 주장한다. 즉 ...
    • qr코드
  • 삼자경(원문과 한글로 읽는)
    eBOOK [인문]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중국 어린이 필독 계몽서!!삼자경(三字經)은 《백가성》, 《천자문(千字文)》과 함께 3대 국학계몽도서라고 한다. 이 책은 중국 고대 아동에게 글을 읽히는 교과서이며, 중국 전통에 따라 어린...
    • qr코드
  • 민주주의와 문화
    eBOOK [사회]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예술운동의 질적 향상은 예술가 자신의 사상과 기술을 실천 속에서 개조하고 연마하는 데 있으며, 이후 우리 예술운동의 주요한 행동은 공장이나 농촌, 길가에 광범한 서클, 클럽활동을 전개하...
    • qr코드
  • 기상도
    eBOOK [문학]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제1시집 『기상도(氣象圖)』 창문사(1936) 刊 초판본-세계(世界)의 아츰-비늘돋힌해협(海峽)은배암의 잔등처럼 살아났고아롱진 ‘아라비아’의 의상(衣裳)을 둘른 젊은 산맥들. 바람은 바닷가에...
    • qr코드
  • 김홍도
    eBOOK [취미/여행]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호산외사(壺山外史)>에는 산수(山水), 인물, 화훼(花卉), 영모(翎毛)(새나 짐승 그림)가 본래 오묘함에 도달하지 않은 것이 없다. 신선도(神仙圖)에 더욱 능하여 구김실 문양(皺擦句染)과 몸뚱이에 옷자락(軀幹衣紋)이 옛사람의 수법을 답습하지 않고 스스로 자연의 가장자리를 옮기고 들추어내어~<본문 중에서>
    • qr코드
  • 조선 영화계의 현재와 장래
    eBOOK [문화/예술]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요컨대 근대 문명이 민중의 문명인 동시에 영화는 근대 문명이 산출한 가장 흡수력이 크고 폭이 넓은 그리고 새로운 오락이요, 예술이다. 겹구롤 남(男)비단 보료 위에서 골패(骨牌) 짝을 저으...
    • qr코드
  • 음악과 색채
    eBOOK [문화/예술]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음악은 정신수양에 좋다. 혹은 미적 감정을 도야하는 것이며 정신상에 질병을 고치는 것이라고 한다. 최근 미국에서는 가령 신경성 환자에게는 음악을 듣게 하여 병을 낫도록 하고 악곡의 이름...
    • qr코드
  • 명사십리(明沙十里)
    eBOOK [에세이/산문]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목적(目的)이 해수욕(海水浴)인지라 옷을 벗고 바다로 들어갔다. 그 상쾌(爽快)한 것은 말로 형언(形言)할 배 아니다.얼마든지 오래하고 싶었지마는 욕의(浴衣)를 입지 아니한지라 나체(裸體)로...
    • qr코드
  • 민주주의와 국제노선
    eBOOK [사회]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파시스트 잔재와 반민주주의적 국제 모략에도 불구하고 세계는 민주주의 노선으로 꿋꿋하게 나아가고 있으니, 이런 현실을 우리는 다시 한번 깊이 인식하지 않으면 안 될 것이다. 막연한 반탁 ...
    • qr코드
  • 조선 여성의 의복 변천사
    eBOOK [취미/여행]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삼한 시대의 의복은 대수삼곡령(大袖衫曲領)의 포포(布袍) 등이 피복과 가죽옷으로 병행한 듯하다.후한서에 보면 영주(瓔珠)를 중요 시 하여 의복에 철식(綴飾)하였다고 기록하고 있다. 이것은 부녀자의 의복으로 삼한 시대 여인들은 영주철식의(瓔珠綴飾衣)를 입었던 것이다.<본문 중에서>
    • qr코드
  • 카뮈 페스트 연구
    eBOOK [문학]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오늘의 소설이라고 하는 것은 어떤 ‘아프리오리(a prior)’의한 신의 유산이 아니라 몇 번인가 어떤 대담스러운 천재의 손으로 개척되고 발굴되는 동안에 커가고 넓어진 문학의 영역이라는 것...
    • qr코드
  • 고조선 단군
    eBOOK [취미/여행]
    • 대출 0/1
    • 예약 0
    • 누적대출 0
    • 추천 0
    지금의 단군(檀君) 칭호의 단(檀) 글자는 박달(朴達)나무의 단(檀)이 아니며, 자단향(紫檀香)의 단(檀) 글자인 것이 명백하다. 태백산이 묘향산으로 바꾸어 부른 그 경로를 연구하여 보면 고려 ...
    • qr코드
지원단말기

PC : Window 7 OS 이상

스마트기기 : IOS 8.0 이상, Android 4.1 이상
  (play store 또는 app store를 통해 이용 가능)

전용단말기 : B-815, B-612만 지원 됩니다.